2018.03.19 17:15

영화가 잘 되었으면. ..
김희원의 첫 주연 영화 <나를 기억해>가 곧 개봉을 앞두고있다.

악역 전문배우 김희원의 첫 주연영화
주연보다 빛나는 조연들이 주연도전은 그리 쉽지않았다.  기억을 더듬어 보면 이문식의 첫 주연영화 <플라이대디>가 당시 핫 했던 이준기를 캐스팅했음에도 불과하고 졸작 수준을 면하지 못했으니 말이다. 

43만명이나?  ㅋㅋ

그래도 기대하는 것은 유해진의 첫 주연도전기 럭키가 초대박이 났었다라는 점이다.


조연급에도 경중이 있기에 김희원과 그들을 비교하기에는 무리가 있겠지만..



예고편.gif


아저씨때의 그 연기력에 한번 기대해본다.

스크린샷

Posted by 몽대리 장춘몽

댓글을 달아 주세요